151
월드타임즈 151호 - 2021년 01월
기사보기
해석
샘플기사입니다
닫기
다큐멘터리는 현실을 기록함으로써 관객에게 정보를 전달하고 관객을 교육하는 논픽션 영화이다.
많은 다큐멘터리 영화가 역사를 의도적으로 기록하기 위해서도 만들어졌다.

다큐멘터리는 1890년대 “현실 영화”로서 출발했다.
초기에는 보통 1분이 안되는 분량으로 노동자들이 퇴근하거나 기차가 역에 도착하는 모습 등 짧고 간단한 순간이 필름에 담겨서 제작되었다.
현실 영화는 기술을 통해 삶을 포착할 수 있다는 단순한 가능성으로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다.

원래 2시간에 가까운 상영시간을 가진 이넉 J. 리엑터의 1987년 영화 ‘더 코벳-피츠시몬스 파이트’는 세계 최초 장편 영화이자 당시 가장 긴 영화로 유명하다.
리엑터는 라담 루프라고 불리는 장치를 통해 제임스 J. 코베트와 밥 피츠시몬즈의 권투 시합을 찍을 수 있었다.

1920년대까지 대부분의 다큐멘터리 영화는 과학과 여행에 초점을 맞추었다.
작가 미하이 에미네스쿠, 베로니카 미클, 이온 크레안거에 대한 1914년 영화 ‘에미네스쿠-베로니카-크레안거’와 같은 전기 다큐멘터리 또한 부상했다.

1922년, 로버트 J. 플래허티는 나누크와 그의 가족들의 이누이트족 생활 방식을 보여주는 다큐멘터리 ‘북극의 나누크’를 개봉했다.
플래허티는 낭만주의에 큰 영향을 받았으며, 이는 그의 대상들이 바다코끼리에게 엽총 대신 작살을 쏘는 연출된 장면에서 볼 수 있다.
로저 에버트 등의 비평가들은 영화에 연출된 순간이 있음에도 “주인공들의 용기와 독창성에 온전히 주목했다는 점”에서 찬사를 보냈다.

1926년 플래허티는 ‘모아나’라는 또 하나의 영화를 개봉하였고, 이는 영화제작자 존 그리어슨이 이 영화에 대한 자신의 비평에서 “다큐멘터리”라는 용어를 만들어내는 결과를 가져왔다.

닫기
[149호] History of Documentaries
History of Documentaries0Documentaries are nonfictional films that are created to inform and educate audiences by documenting reality. Many documentary films are also made as intentional history records.
Documentaries began as “actuality films” in the 1890s. Usually lasting less than a minute, early productions were short and simple moments captured on film, such as workers leaving work or a train arriving to a station. Actuality films interested people by the mere capability of capturing life through technology.
Originally running for nearly two hours, Enoch J. Rector’s 1897 film The Corbett-Fitzsimmons Fight is noted for being the world’s first feature film and longest film at the time. Rector was able to film James J. Corbett and Bob Fitzsimmons’ boxing match using a device called the Latham Loop.
Until the 1920s, a majority of documentary films focused on science and travel. Biographical documentaries also emerged, such as Eminescu-Veronica-Creanga, a 1914 film about writers Mihai Eminescu, Veronica Micle, and Ion Creanga.
In 1922, Robert J. Flaherty released Nanook of the North, a documentary showing the Inuit lifestyle of Nanook and his family. Flaherty was heavily influenced by romanticism, which can be seen in a staged scene where his subjects shoot a walrus with a harpoon instead of a shotgun. Despite staged moments, critics such as Roger Ebert have praised the film for its “stark regard for the courage and ingenuity of its heroes.”
In 1926, Flaherty released another film called Moana, which led to filmmaker John Grierson coining the term “documentary” in his review for the film.



Ray Hong
Staff Reporter